• UPDATE : 2019.11.13 수 06:41
상단여백
자유게시판
로마서에서 하박국의 예에 담긴 의미
박창진 2018-02-10 20:52:10 | 조회: 469

오직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롬 1:17). 하박국 2:4을 인용하였다. 불순종하는 이스라엘에 대해 더 악한 나라를 통한 하나님의 심판에 대해 불만을 표했던 하박국의 변화를 담고 있다. 

의인이란다. 하나님과의 언약관계과 파해지지 않은 상태의 하나님의 백성을 뜻한다. 출애굽의 구원 이후의 이스라엘은 원래 여기에 해당된다. 법정적 칭의를 얻은 신자라는 말이다. 하나님의 심판 앞에 있는 다른 이스라엘 백성도 마찬가지였는데, 현재 불순종으로 인해 의인이 아니다. 하박국과는 달리.

믿음으로 살리라는 말은 심판하시는 하나님을 의지함으로 살리라는 것이다. 의지하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 당연히 살 수 없다. 멸망을 앞둔 이스라엘이 결국 멸망하게 되는 것과 같다. 달리 말할 무엇이 있는가?

하박국의 믿음으로 살리라는 진술은 법정적 칭의가 아니라 관계적 칭의에 관한 진술이다.

로마교회는 그 시점의 그들을 향한 경륜을 나타내시는 하나님을 의지하여야 했다. 그러면 살 것이다.

오늘날의 교회, 신자에게는 오늘날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바가 있다. 그 경륜의 하나님을 의지하여야 한다. 그러면 살 것이다. 법정적 칭의가 전제된 상태에서 관계적 칭의에 관한 얘기이다.

2018-02-10 20:52:10
223.xxx.xxx.69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박창진 | 2018-02-20 08:38:39 삭제

자신에게 나타나는 답답한 노릇을 보진 않고 상대방에게 덮어씌우시네요. 언제까지 그렇게 사시렵니까? 예수님을 의지하세요. 루터나 칼뱅 말고요.

pnugoodman | 2018-02-19 11:45:15 삭제

바로 그런 생각 때문에 당신의 믿음이란 정의가 아직 땅에 매여 있는 겁니다.
결국 "아무리 하나님이라도 내가 믿어주지 않으면 나를 구원 하실 수 없다"는 식으로 하나님의 전능 하심을 부인하는 것에서 한발짝도 벗어나지 못하고 있잖습니까?
자기가 만든 교리에서 벗어나서 말씀을 깊이 묵상해 보세요. 글자에 메여 문자적으로 성경을 자의로 해석하지 말구요.
언제까지 이 답답한 노릇을 할 작정입니까?

박창진 | 2018-02-14 10:20:40 삭제

하나님이 나를 결국 하나님을 의지하는 자로 만들어내신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그랬다면 구약의 이스라엘이 멸망하는 일이 없었겠지요.
신약에서 은혜에서 탈락할 수 있다는 진술이 없었을 것이고요.
교리 따라, 교리에 메인 사고에서 벗어나서 말씀 따라, 말씀에 메인 사고를 해야 하겠지요.

pnugoodman | 2018-02-14 10:00:10 삭제

나는 그를 못박기까지 하나님을 의지하고 싶지 않지만, 하나님은 그런 나를 결국 하나님을 의지하는 자로 만들어 내시는가?
예수 믿는 자라고 하는 내가 어제도 내 영이 원하는 바를 행치 않고 오늘도 원하지 않는 바 악을 행하는 나를 결국에는 하나님만 의지케 하는 하나님의 전능하심을 인정하는가?

pnugoodman | 2018-02-13 20:01:50 삭제

그 의지함의 주도권이 "나"에게 있는가? 하나님에게 있는가?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공지 코람데오닷컴사 소개 영상 및 약사 코닷 2016-11-17 12477
공지 영리를 목적으로하는 광고성 글은 게시판의 취지에 부합하지 않습니다. 코닷 2016-01-05 28072
공지 글쓰기 자동등록방지 kscoram 2014-10-17 101596
공지 게시판에 대한 안내 코닷 2014-05-28 117296
공지 다시 한 번 댓글에 대한 공지사항입니다. (7) 코닷 2012-01-26 311437
공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코닷 2011-07-21 300576
1124 로마서에서 하박국의 예에 담긴 의미 (5) 박창진 2018-02-10 469
1123 여자는 신학교수가 될 수 없다, ? 혹은 ! (1) 박창진 2018-02-02 544
1122 장차 이곳은 이만희 교주 묘자리?청도 이 씨 문중 선산, 그곳에선 아직 김남희 씨가··· tlavks 2018-01-29 1029
1121 두려워 말라 박창진 2018-01-27 557
1120 하나님의 사랑에, 그리고 복음에 갈급하신 분만... 무명 2018-01-24 479
1119 칼뱅은 예수님이 얼마나 같잖았을까? (5) 박창진 2018-01-17 558
1118 성가교회 생활관원을 모집합니다 김영승 2018-01-16 569
1117 이게 다 루터와 칼뱅 때문이다 박창진 2018-01-07 520
1116 육신은 멸하고 영은 ~구원을 받게 하려함이라 (2) 박창진 2017-12-31 734
1115 불 가운데 받은 것같은 구원 (6) 박창진 2017-12-26 839
1114 기도문 (1) 정의 2017-12-25 480
1113 목사들 마이 무따 아이가 박창진 2017-12-20 740
1112 나는 다대교회 임직식(2017.12..13)에서 이렇게 축도(祝禱)하였습다. (2) nashin621 2017-12-19 680
1111 견고한 영생 (2) 박창진 2017-12-19 450
1110 김남희 반역자로 내몬 신천지, 배도의 역사유OO·홍OO·정OO, 이젠 김남희까지··· 배도의 왕국인가? tlavkseo 2017-12-17 738
1109 마지막 날에 다시 살리기 박창진 2017-12-15 419
1108 장로교와 감리교 또는 장로교인과 감리교인과의 어떤 차이 박창진 2017-12-04 1086
1107 대법원, CBS '신천지에빠진사람들' 공익성 인정 판결" 소송 비용 90% 신천지 부담하라" tlavkwn 2017-12-02 512
1106 박창진님이 참으로 안탑깝네요,, nashin621 2017-12-01 744
1105 권수경 목사의 기고 글을 읽고 (4) 박창진 2017-11-27 89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