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4 월 14:21
상단여백
자유게시판
박진영 구원파 의혹 '논란'…점차 거세져
rndnjsvkwhrthr 2018-05-14 23:32:41 | 조회: 480

박진영 구원파 의혹 '논란'…점차 거세져

 

박혜정(hyejungpark@goodtv.co.kr)

등록일:2018-05-08 16:18:34

▲JYP엔터테이먼트 수장이자 가수 박진영ⓒ데일리굿뉴스

 

박진영 구원파 의혹 식지 않아
 
인터넷 연예매체 디스패치가 JYP엔터테이먼트의 수장이자 가수 박진영(46) 씨가 구원파집회를 열었다는 의혹을 제기하는 기사를 보도하면서 박 씨는 때아닌 연예인 이단 종교논란에 휩싸였다. 박 씨는 자신이 세월호와 연관된 구원파 신도로 의혹을 받자 SNS를 통해 적극적으로 이를 부인했다.


디스패치는 지난 2일 박 씨가 지난 3월 20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서 말씀 집회를 열었고 7일 간 집회를 이끌었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는 이 집회에서 박진영이 강연한 내용에 관한 녹취파일을 공개했다. 또한 박 씨와 구원파(기독교복음침례회)의 관계에 대해 "'천해지'의 전 대표 변기춘이 박 씨의 강연에 지속적으로 나타났다"면서 "'천해지'는 세월호 선사 청해진해운의 대주주"라고 밝혔다.
 
이 매체는 "2014년 세월호 참사 후 박 씨의 아내가 故 유병언 회장의 조카로 알려지면서 박진영 씨 역시 구원파와의 관계를 의심 받았다"면서 "그 당시 박진영 씨가 '나는 구원파와 관련이 없다'고 해명한 말의 진실을 가리기 위해 구원파 내부자의 제보를 받아 취재한 것"이라고 보도 이유를 밝혔다.
 
이에 박 씨는 자신의 SNS 상에 '겨자씨만한 믿음'이란 제목의 간증문을 공개하며 구원파 의혹에 대해 강력히 반박했다. 하지만 논란이 가라앉지 않자 며칠 후 그는 9월에 해당 집회를 다시 열겠다고 밝혔다.
 
그는 해당 집회에 대해 "4년 전 친구와 집에서 시작한 작은 성경공부 모임이 커져 현재 30명 정도의 사람들과 일주일에 두번 씩 만나 토론하는 형식의 자리"라면서 "어떤 종파에도 속하지 않은 채 자유롭게 성경에 대해 토론하고 공부하고 싶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집회를 한 장소의 건물주는 구원파와 상관없다"며 "제 아내가 구원파의 직책을 맡았다는 것도 사실무근"이라고 전했다.

박진영 씨의 간증문을 읽은 대중들과 전문가들의 반응은 다양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한 사람의 종교의 자유를 두고 잘잘못을 가릴 수 없다"고 한 반면 "아무리 종교가 개인의 자유일지라도 구원파는 세월호 참사와 연관이 있기 때문에 자유를 보장 받기 어렵다"는 입장을 보였다.

박 씨의 음악적 스승인 김형석 작곡가는 "박진영 씨는 궁금하거나 배우고 싶은 것을 성실하게 탐구하는 열정있는 친구"라면서 "성경말씀을 통해 하나님께 구원받고 평안과 기쁨을 가진 것은 비난 받을 일이 아니라 축하받을 일"이라고 옹호했다.
 
언론인 김어준 또한 "해당 보도매체가 무슨 이유로 개인의 종교관을 따지고 기사화 하고 있는지 알 수 없다"면서 해당 보도매체가 개인의 종교관을 침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구원파는 지난 5일 박 씨에 대한 논란 속에 공식적인 입장을 표했다. 구원파 측은 "박 씨가 우리 교단에 속해 교회 활동을 같이 하고 있지 않고 본인이 속한 소규모 모임이 따로 있다고 들었다"면서 "본 교단의 전도집회는 시무국에서 관리하기 때문에 강사와 일정 등을 조정하고 아무나 강사로 세우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논란이 커지자 박진영 씨는 다가오는 9월 언론에 공개적으로 집회를 열 예정이라면서 자신이 구원파와 무관함을 거듭 강조하고 있지만, 이를 둘러싼 논란은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2018-05-14 23:32:41
124.xxx.xxx.109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공지 코람데오닷컴사 소개 영상 및 약사 코닷 2016-11-17 13552
공지 영리를 목적으로하는 광고성 글은 게시판의 취지에 부합하지 않습니다. 코닷 2016-01-05 29132
공지 글쓰기 자동등록방지 kscoram 2014-10-17 102618
공지 게시판에 대한 안내 코닷 2014-05-28 118299
공지 다시 한 번 댓글에 대한 공지사항입니다. (7) 코닷 2012-01-26 312470
공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코닷 2011-07-21 301394
1193 슈퍼주니어 은혁 씨가 만민중앙교회를 떠난 이유는?20여년 간 출석, 한 때 56명 등록한 적도···2015년 군 입대 후부터 교회 떠난 듯 deliverer 2018-05-15 993
1192 박진영 구원파 의혹 '논란'…점차 거세져 rndnjsvkwhrthr 2018-05-14 480
1191 “신천지 교인, 살해 혐의로 징역 20년”News1 "손 씨, 연인관계 A 씨 살해···참회는커녕 줄곧 범행 부인" 보도 tlscjswlsha 2018-05-13 521
1190 신천지가 자산 5천억원대(부동산+헌금 등)의 한국사회 최대 이단으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tlscjswlsha 2018-05-13 678
1189 사는 게 중요하지. 뭣 땜에? (1) 박창진 2018-05-12 438
1188 신천지의 몰락,신천지 몰락의 징후들이 나타나고 있다. tlscjswlahffkr 2018-05-10 534
1187 복되도다. 아래 원리를 이해하고 실천하는 신자가. 박창진 2018-05-07 437
1186 야고보서가 말하는 행함 (2) 박창진 2018-04-28 547
1185 예수, 지혜, 진리, 생명 천기쁨 2018-04-25 421
1184 한 신학교수와의 대화 박창진 2018-04-19 628
1183 우리의 말은 우리 속에 예수가 있음을 증거 한다. 천기쁨 2018-04-18 424
1182 세월호 4주기에 박창진 2018-04-16 517
1181 견고한 영생 박창진 2018-04-13 499
1180 부산은목교회(아가페건물 5층예배실)설 교: 배승구목사(내포제자교회 담임), 여호수아3장14절 - 4장17절, 제목:노도와 같은 강물 앞에서 부산은목교회 2018-04-13 868
1179 야고보가 말하는 행함 2 천기쁨 2018-04-09 563
1178 가정 파괴 원인 제공자는 신천지! 신천지 피해자 회복은 반드시 필요, 하지만 방법은 고민해야 skQmsshadml toRl 2018-04-08 552
1177 [현장] 에덴성회 이어 신천지 박물관까지 건립 추진… 아름다운 청평 ‘이단의 온상’ 될라 이단 시설 늘어가는 청평 특종기독교관련기사 nashin621@naver.com 2018-04-08 1330
1176 거짓 선지자의 주장은 틀렸다면서 성도의 견인론은 맞다고요? 박창진 2018-04-07 495
1175 선교사 및 목회자님 '이용기술' 무료전수해 드리고자 합니다! 김은실 2018-04-06 578
1174 네 오류의 합작품 박창진 2018-04-03 40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