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8 월 17:13
상단여백
토론방
기도문
정의 2016-08-28 00:20:19 | 조회: 1070
주여 세상이 어쩌다 이리 되었습니까

동성애자와 게이들이 판을 치는 이 세상을 언제까지 바라만 볼것입니까?

바른 정신을 갖고 열심히 땀 흘려 일하는 사람들이 성공하는 그런 나라가 되게 해 주세요 잘못된 것은 잘못됐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존경받는 세상이 되게 해 주세요 이 땅에 정의의 강물이 흘러 넘치게 해 주세요

주님의 사랑이 넘쳐 흐르는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주여 이 세상에 주님의 사랑과 정의가 흘러 넘칠 수 있도록 정의를 세워 주소서 주여 올바른 성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사랑을 베푸소서 옳고 그름을 가릴 수 있는 지혜를 내려 주소서
2016-08-28 00:20:19
220.xxx.xxx.20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공지 자동등록방지를 알려드립니다. (1) kscoram 2014-10-17 26089
공지 게시판에 대한 안내 (1) 코닷 2014-05-28 31077
423 [난제해설] 하나님께서 “우리의 형상”대로 사람을 만들자고 하셨는데, 여기서 하나님을 복수(우리)로 표현한 것에 대하여 어떻게 생각하십니까?(창 1:26-27). (1) PAUL 2018-07-10 791
422 [난제해설] 고린도교회 성도들 중에 하나님의 나라를 유업으로 받을 수 없다는 “불의한 자”(the unrighteous)는 누구를 가리키는가? (고전 6:1-11) (2) PAUL 2018-06-30 792
421 "님의 구독신청"에 대한 질문 (1) GFSS 2018-06-12 425
420 [난제해설] 성경에 근친상간(incest)과 같은 성범죄를 범한 사람을 사단에게 내어주고, 그의 영은 주 예수의 날에 구원을 얻게 한다는 말씀이 무슨 뜻입니까? (고전 5:1-5) PAUL 2018-05-25 806
419 [난제해설] 왜 "예수님의 이름"으로만 기도해야 합니까? (성부의 이름이나 성령의 이름으로 기도해도 되지 않습니까?) PAUL 2018-05-21 519
418 [난제해설] 인간의 구성요소에 대한 삼분설(세대주의 입장)과 이분설(개혁주의 입장)에 관한 성서적, 신학적 이해 PAUL 2018-05-12 988
417 [난제해설] "견고한 영생"에 대한 성서적, 신학적 이해 (성도의 한번 구원은 영원한가? 아니면 잠정적인가?) PAUL 2018-05-08 514
416 가정교회와 장로교 (10) 정주채 2017-09-22 1370
415 코닷 편집진은 다양한 상정안건을 다루어 주세요 (1) 소리지르는돌 2017-07-29 671
414 부교역자의 정규직화를 서둘러야 합니다. 강믿음 2017-06-20 798
413 불건전한 집단에 고신 교수가 갈 수 있는가? (1) 강종수 2017-01-07 1774
412 이신칭의 즉 이신과 칭의 김반석 2016-12-27 1205
411 [난제해설] 천국에서의 상은 단지 구원을 의미할 뿐, 성도들이 이 세상에서 행한 대로 받는 상은 없다? PAUL 2016-11-20 2413
410 과연 총대자격을 박탈할 것인가? 바나바 2016-09-28 1466
409 "You Raise Me Up(유 레이즈 미 업) 특송 가능한가요? 하늘의 왕자 2016-09-27 1734
408 고려신학대학원의 역사 바로잡기 바나바 2016-09-26 1164
407 칭의론에 대한 흔한 오해 (1) 이상엽 2016-09-09 1240
406 [ 백석대 총장 최갑종교수는 알미니안주의 ] (1) 강종수 2016-08-28 2567
405 기도문 정의 2016-08-28 1070
404 총회 상정안건을 보다가 바나바 2016-07-26 174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