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0 수 11:51
상단여백
기사 (전체 113건)
조국 난(亂)이 남긴 것들 정주채 2019-10-15 10:27
광기 어린 세상을 본다 정주채 2019-08-27 07:20
무엇이 성공인가? 정주채 2019-01-29 05:34
이 시대 기독대학의 사명은 무엇인가? 정주채 2018-12-21 06:47
오정현 목사에 대한 법원의 판결을 보며 정주채 2018-12-09 07:12
라인
성장주의 극복하는 교회분립개척 이야기 정주채 2018-08-24 06:57
권력의 갑질 정주채 2018-07-15 06:10
교회와 하나님 나라 정주채 2018-06-21 00:27
겉도는 미투 운동 정주채 2018-03-16 07:05
이신칭의, 신대원 교수들 입장확인을 요청한다고? 정주채 2017-10-17 06:43
라인
원로목사에 대한 예우를 논한다 정주채 2017-09-14 07:12
교회의 연합과 일치는 예수님의 가장 큰 기도제목이었다 정주채 2017-09-12 06:37
66년 험한 세월 복음병원 略史 정주채 2017-08-22 00:06
"우리 목사님은 유명해지는데 미쳤어요.” 정주채 2017-07-19 06:30
여성안수문제, 고신교회도 진지하게 검토해야 한다 정주채 2017-07-09 09:14
라인
한국교회의 종교개혁은 신학교 교육개혁부터 정주채 2017-06-25 13:29
<성탄절 메시지> 성탄절의 신앙고백 정주채 2016-12-21 06:42
목회자를 흔드는 성공주의 정주채 2016-10-11 07:09
구원의 확신에 대한 시비 정주채 2016-09-30 00:07
이신칭의 교리, 재발견해야 한다 정주채 2016-08-24 01:1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