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5.28 일 13:45
상단여백
HOME 소식 고신 고신단신
고신대국제다문화사회연구소: 다문화 사회, 혼동이냐 역동이냐?다문화 사회 복음의 능력으로 파괴에서 창조로 바뀔 수 있다

고신대 국제다문화사회 연구소(소장 이병수 교수)는 오는 11일 고신대학교 손양원 홀에서 다문화 사회, 한국사회의 기회와 미래라는 주제로 다음과 같이 학술대회를 열 예정이다.

 

초청장

 

   
▲ 고신대 국제다문화사회 연구소 소장 이병수 교수

고아와 과부를 위하여 정의를 행하시며 나그네를 사랑하여 그에게 떡과 옷을 주시나니 너희는 나그네를 사랑하라 전에 너희도 애굽 땅에서 나그네되었음이라”(10:18-19).

여러 통계들이 2018년을 정점으로 대한민국의 인구는 인구절벽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저출산, 고령화 및 젊은이의 3D직종 기피로 이민은 피할 수 없는 현실입니다. 따라서 전문가들은 한국사회가 외국인 근로자를 받아들일 수밖에 없는 급속한 다문화 사회로 나아 갈 것을 예상합니다.

이런 시대적 흐름 가운데 혹자는 다문화 사회, 득이냐 실이냐?”라는 실용적 질문을 제기 합니다. 하지만 성경에 기초한 본 연구소는 이런 실용적 관점을 참고는 하되 그런 관점으로만 접근하지 않을 것입니다.

본 연구소는 다문화 사회의 위험성을 직시하면서도 코리안 드림을 꿈꾸고 한국을 사랑하여 방문하는 다수의 선량한 외국인 유학생, 국제결혼 가족들과 근로자들을 성경 말씀처럼 나그네혹은 손님으로 여기고 그들을 사랑의 환대로 섬기고자 합니다.

그 사랑의 실천 가운데 하나님의 복음의 능력과 구원의 역사가 이 땅의 나그네손님에게 일어날 것으로 확신합니다.

본 학술대회는 다문화 사회가 가져올 수 있는 부정적·파괴적·혼동적 측면을 무시하지 않되 복음의 능력으로 다문화 사회가 가져다 줄 긍정적·창조적·역동적 측면도 보고자 합니다.

따라서 본연구소는 이번 국제학술 대회 주제를 다문화 사회, 한국사회의 기회와 미래로 잡았습니다.

알렉산더 대왕은 동서양의 결합을 통해 하나 된 세상을 꿈꾸었습니다. 하지만 성공하지 못했습니다. 하나 된 세상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만 이루어 질 수 있습니다.

너희는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종이나 자유인이나 종이나 자유인이나 남자나 여자나 다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이니라”(3:28).

본 연구소는 다문화 시대에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다문화 가족 과 한국인이 차별 없는 하나 된 대한민국 세상을 꿈꾸어봅니다.

혼자 꾸면 꿈이지만 함께 꾸면 현실이 됩니다.”

이 일에 기도와, 응원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국제학술대회 순서지

1. 공통주최 : 국제다문화사회 연구소, )한국다문화청소년부산협회

2. 일시 및 시간 : 20161111(), 09:00~18:00

3. 장소 : 고신대학교 손양원홀(4강의동 4401)

4. 주제 : 다문화 사회, 한국사회의 기회와 미래

Multi-cultural Society, the Opportunity and Future of Korean Society.

5. 일정(스케줄)

1) 개회 : 사회 이홍종 교수(한국, 부경대 교수)

소장 인사, 주요인사 축사, 사진 촬영

2) 1: 사회 임석준 (한국, 동아대 국제전문대학원장), 좌장 정일권(한국, 숭실대 교수)

1주제 : How to Engage in Multi-cultural Environment :Implications for Korean Society With Emphasis on Middle-east Culture.

발제 : Hossein Olya (이란, 세종대학교 교수)

토론 : 최재훈 (한국, 부산외국어 대학 교수 )

2주제 : Multiculturalism from a German Perspective: Implications for Korea.

발제 : Sebastian Muller(독일, 부산외국어대학교 교수)

토론 : 이준영 (한국, 부산일보 논설위원)

휴식

3주제 : ‘19세기 오스만제국을 중심으로 본 이슬람-기독교 관계

발제 : 이은정 (한국, 서울대학교 교수)

토론 : 김성운 (한국, 고려신학대학원 교수)

3) 점심시간 (점심 제공)

4) Dulcimer 연주 (미국 Alex Lubet 교수)

5) 2: 사회 김향은(한국, 고신대 교수), 좌장 이현철(한국, 고신대 교수)

4주제 : Multicalturalism in the age of mass migration :

Multicultural individualism vs Multicultural collectivism.

발제 : Peter Hayes (영국, 선더랜드 대학교 교수)

토론 : 이양호 (한국, 고려대학교 교수)

5주제 : Becoming a citizen :

Identity formation strategies by minorities in America and their applications to korea.

발제 : Alex Lubet (미국, 미네소타대학교 교수)

토론 : 심성보 (한국, 부산교육대학교 교수)

휴식

6주제 : 대중매체 속 다문화 읽기

발제 : 강진구 (한국, 고신대 교수 )

토론 : 곽병익 (한국, KNN 교육의료개발원 원장)

6) 종합토론 : 최용준 (한국, 한동대 교수)

7) 폐회 및 광고

사회 : 이성용 (한국, 고신대 교수)

 

 

 

  

코닷  webmaster@kscoramdeo.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