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9.20 수 23:34
상단여백
HOME 주장과 논문 나의 주장
공교단의 품위로한국교회 연합운동의 방향성 점검: 공교회 교단협의회 중심 연합 필요
지형은(성락성결교회 담임목사)

기독교 신앙은 예수 그리스도의 몸인 공교회를 중심으로 구성된다. 공교회, 예수 그리스도를 주님으로 고백하여 구원받은 사람들이 하나님을 아버지로 부르며 성령의 임재와 현존 속에서 살아가는 모든 신앙 공동체를 모아서 부르는 이름이다. 예수 그리스도의 거룩한 가르침을 잇는 현상적인 주체가 공교회다. 기독교 신앙의 역사 사회적인 연속성은 공교회에서 가시화된다.

공교회 안에 교단들이 있다. 교단들은 저마다 다른 문화와 전통과 사회 상황에서 생겨나서 제 나름의 소명을 갖고 있다. 성서와 교회 역사의 가르침으로 볼 때 교단들은 늘 공교회의 가족임을 잊지 말아야 하며 자기 교단뿐 아니라 공교회의 현상적 기능을 통해 주님의 뜻을 받들어가야 한다.

서론은 이쯤하고 본론으로 들어가자. 말도 많고 탈도 많은 한국 교회의 연합기관 얘기다.

한기총(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 공교회의 위상을 얼마나 실추시켰는지는 세상이 다 안다. 한기총이 아직 법적이고 제도적인 어떤 기득권을 갖고 있다는 것은 얼마간 현실이겠지만, 이 단체가 한국교회를 대표한다는 것은 소가 웃을 일이다.

그러면 한교연(한국교회연합)은 어떤가. 그간 한기총과 한교연의 통합 시도에서 드러난 현상들을 볼 때 한교연도 한국 교회의 폭넓은 지지를 받고 있지 못하다는 것이 이미 현실이다.

이제 한교총(한국교회총연합회)이다. 곧 창립총회를 연다고 한다. 한교총의 구체적인 내부 구조나 작동원리에 대해서 말하지 않겠다. 다만 한교총이란 단체의 성격과 연관된 교계의 노력과 바람을 짚어본다.

그래서 한교총이란 말보다 ‘교단협의회’란 표현을 중심으로 서술한다. 크게 보아 이 방향은 한국 교회 갱신에 애써온 한목협(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에서 지속적으로 주장해온 것이기도 하다.

한교총은 현직 교단장들이 주도하는 교단협의회다. 각 교단에서 대표자를 파송하여 구성되는 한기총이나 한교연과는 이 점에서 구조가 근본적으로 다르다. 한기총이나 한교연에서는 파송된 사람들이 지속적으로 정치 주도권을 만들 수 있고 그래서 연합기관이 추한 정치판이 된다.

교단협의회는 책임 있는 교단들로 구성돼야 한다. 문광부에 개신교 교단으로 등록된 단체들 중에서 25개 정도가 이에 해당된다. 몇 가지 기준이 이렇다.

교과부에서 인정하는 신학대학 이상의 교육기관이 있고, 총회와 노회(또는 지방회)의 조직을 갖추고, 일정한 장소에 교단본부를 두되 총회장과 교단본부의 주소가 다르고, 공개적인 연간예산과 집행에 공적 감사 구조가 있으며, 공적 교단들에서 이단 시비가 없을 것. 이 정도를 갖춘 교단이 25개며 한국 교회의 93% 이상이 포함된다.

교단협의회는 교단들의 현실적인 상황을 고려하여 합리적이고 상식적으로 대표를 선정하되 선거를 하지 않아야 한다. 돈 안 드는 선거 없고, 돈 쓰는 곳에 부패는 거의 필연적이다. 교단협의회의 대표가 교단장들이니까 이미 해당 교단에서 선거든 뭐든 선출된 분들이다. 그 중에서 일 년 동안 한국 교회를 대표할 분을 선정하면 된다.

교단협의회의 기능은 제한적이어야 한다. 진보와 보수가 다 모인 협의체에서 구체적인 사안들마다 의견이 같을 수 없다. 공교단의 품위로 큰 틀에서 사회와 역사의 방향을 제시하고 정부나 사회 차원에서 대표성을 가지면 족하다. 구체적인 결정과 행동은 교단들이 저마다 하면 된다. 이로써 다양성 속의 일치에서 오는 강점이 작동될 것이다.

개인적인 의견 하나. 연합기관 이름에 ‘총’ 또는 ‘세계’ 등의 글자가 들어가면 품위가 없어 보인다. 이 글자가 들어간 기관들이 하도 싸워서 그렇다. 해당 기관의 상황이 명실상부하지 않으면 말할 것도 없다. 욕심 사납게 대표성을 주장하는 느낌이 확연하다. 그냥 협의회 정도면 좋다.

‘한국기독교교단협의회’, 공교단의 품위로 현상적인 한국 교회를 대표하는 소박한 역할을 기대한다.

이 글은 국민일보 바이블시론, 2017. 7. 13일자(원문보기) 글로 저자 지형은 목사의 허락을 받아 한국교회 연합운동의 방향성 점검을 위해 게재합니다. 참고로 글에서 언급된 교육부 등록 22개 공교단 명단은 다음과 같습니다. - 편집장 주

1 그리스도의교회교역자협의회

2 그리스도의교회협의회

3 기독교대한감리회

4 기독교대한복음교회

5 기독교대한성결교회

6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7 기독교한국루터회

8 기독교한국침례회

9 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10 대한성공회

11 대한예수교복음교회

12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

13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14 대한예수교장로회(대신)

15 대한예수교장로회(순장)

16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17 대한예수교장로회(한영)

18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19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20 예수교대한성결교회

21 한국구세군

22 한국기독교장로회

 

 

 

지형은  sungnak2005@empas.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형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