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4 금 10:03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에세이
[실존]
사진은 대한기독사진가협회 이상중 목사의 작품이다.

      [실존] -지형은

      그림자는 
      슬픈 때가 많다
      실체가 아니라고들 해서다

      꽃의 빨강은
      강렬한 현실이라서
      누구도 부인하지 못하지만

      어떤 때는
      빨강은 그림자가 부럽다

      자신을 비우면서 있는
      소박한 실체성,

      슬퍼서 실존하는
      그 생생함이 그립다

 

지형은  sungnak2005@empas.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형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