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9 수 08:13
상단여백
HOME 칼럼 시와 쉼터
그리움도 달이 차야 합니다마라나타

그리움도 달이 차야 합니다(마라나타)

김기호 목사/ 언약교회 담임, 시인

 

 

 

 

 

사랑하는 이여

 

그리움도

달이 차야 하더이다

 

이 모진 그리움 채우려면

묵은 우리 사랑

먼저

비울 줄도 알아야 하고

비워내는 모진 밤

홀로 견딜 줄도

알아야 하더이다

 

쪽 달 되고

그믐달 되어

찬란하게

나를 먼저 쏟아 버릴 때

그리움은 차서

밤하늘 따스한 함박달로

떠 오더이다

 

사랑하는 이여

이처럼 그리움도

달이 차야

우리 사랑 되더이다

 

스무 아흐레 긴 밤을

나 홀로

견디는 일이 더이다

 

 

 

 

김기호  kiho702@hanmail.net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