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19 금 06:48
상단여백
HOME 소식 선교보고
중국계 미국인 선교사 "존 차오" 목사, 중국 감옥에서 재판 연기로 1년 복역 중

 중국계 미국인 선교사 "존 차오" 목사의 항소심이 중국 당국에 의해 6번째 연기되었다.

미얀마 사역으로 잘 알려진 존 차오 목사의 항소심이 6번째 연기되었고, 존 차오 목사는 건강이 급격히 나빠졌다. 

존 차오 목사 @ 사진 순교자의 소리 제공

노스 캐롤라이나 출신 존 차오(John Cao) 목사는 2017년 3월, 중국과 미얀마의 국경을 넘었다가 갑자기 체포되어 ‘불법 국경 횡단’ 혐의로 기소되었고 7년형을 선고 받았다. 차오 목사는 미얀마 사역의 성격상 체포되기 이전에도 국경을 여러 차례 넘었고, 당국도 이를 알고 있었지만, 제재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국 원난성 사법 관리들은 항소심을 계속 연기해왔고, 이번 달로 예정되었던 항소심을 2019년 5월22일로 또다시 연기했다. 1년 사이에 벌써 여섯 번째이다. 존 차오 목사는 감옥에 갇혀 있는 동안 건강이 급격히 나빠졌고, 햇빛을 보지 못해 치아가 절반 정도 빠진 상태이다.

존 차오 목사를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코닷  webmaster@kscoramdeo.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