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23 목 00:23
상단여백
HOME 소식 고신
故 손정희 전도사, 고신대학교에 발전기금 1천만 원 전달

삶의 매 순간을 하나님께 드린다는 마음으로 살아왔던 故 손정희 전도사가 고신대학교에 값진 발전기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 35여 년간의 전도사 사역 이후 대양교회에 출석해 성도로서 함께 했던 손정희 전도사를 기억하며 대양교회 김상석 담임목사가 유족과 함께 고신대학교의 인재양성을 위한 발전기금으로 전달한 것이다.

한평생 전도사로 하나님의 사역을 위해 교회를 섬긴 故 손정희 전도사는 지난 2018년 9월 8일 97세의 일기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손정희 전도사는 1922년 11월 8일 경북 경주시 유금리에서 출생했으며 모친을 통해 복음을 받고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했다. 1949년 고려고등성경학교에 입학 후 1951년에 졸업하여 1953년 포항대흥교회 사역을 시작으로 영천교회, 대구서교회, 대구성서교회, 석계교회, 경주교회 등 수많은 교회에서 헌신적으로 사역했다. 1988년 수정교회 사역을 끝으로 전도사를 은퇴하고 대양교회(담임목사 김상석)에 출석하여 많은 성도들을 믿음의 공동체로 이끌고 사랑으로 섬기며 믿음의 본을 보였다.

김상석 목사는 “손 전도사님은 평생 하나님만 바라보면서 우리 세대가 본받을 만한 큰 믿음을 보여주셨던 분이다. 전도사님의 고귀한 뜻을 받들어 전도사님 가르침을 닮는 고신대학교가 되길 기도하겠다.”며 발전기금을 전했다.

이에 안 민 총장은 “전도사님의 아름다운 사랑과 나눔에 큰 감사를 드린다. 고신대학교도 전도사님과 같이 하나님을 닮은 삶을 살아가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사랑에 감사를 전했다.

마음을 울린 이 귀한 발전기금은 고신대학교에서 밀알 되어 하나님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인재로 열매 맺을 것을 확신한다.

 

코닷  webmaster@kscoramdeo.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