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3 금 06:08
상단여백
HOME 소식 교육문화통일
부산교육청, 인공지능 청소년 캠프…고령화·교통 문제 탐구
부산시교육청 전경사진. /© News1 DB


(부산ㆍ경남=뉴스1) 조아현 기자 = 부산시교육청은 부산지역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기반 교육을 체험할 수 있는 청소년 캠프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8월 12일부터 사흘동안 부산대학교 빅데이터기반 금융·수산·제조 혁신산업 수학센터에서 부산지역 고교생 40명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청소년 캠프'가 열린다.

인공지능기반 교육은 컴퓨터가 스스로 외부 데이터를 조합하고 분석해 학습하는 인공지능 기반의 학습체제다. 시교육청이 전국 최초로 학교 현장에 도입해 실시하고 있다.

학생들은 이번 캠프에서 '더 나은 부산 만들기'를 주제로 문제해결 프로젝트를 시행한다. 부산의 인구감소 요인과 고령화 현상, 교통 문제 등 부산이 당면한 과제를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해결하는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다.

또 협업을 통해 문제 상황을 인식하고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해결 방법을 탐구한다. 해법을 제시하고 공유하면서 인공지능 기반의 정보와 수학 교과 융합 프로젝트를 체험할 수 있다.

권석태 시교육청 미래인재교육과장은 "4차 산업혁명과 인공지능 시대에 대비할 수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해 학생들에게 필요한 미래 핵심역량을 선도적으로 교육해 가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코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