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5 화 07:45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에세이
설날 아침 빛 앞에 서서김윤하 목사 사진에세이
사진@김윤하 목사

설날 아침 빛 앞에 서서 / 김윤하(참빛교회 원로목사)

 

빛은 소리 없이 빠르게 사방으로 침투합니다.

섭지코지에 아침 해가 떠오르자 먹구름이 심술을 부리며 막았습니다.

그러나 빛은 강렬하게 빛 올림으로 더 높이 뻗어갔습니다.

오히려 먹구름의 형체를 드러내고 새로운 하루를 그렸습니다.

희미했던 나의 형체도 드러나고 아내의 밝은 미소까지 보았습니다.

그날 아침 그 빛이 내 마음속에까지 비추어 바다 앞에 나를 세웠습니다.

온갖 더러운 옛사람의 모습을 버릴 수 있는 용기를 주었습니다.

빛으로 정결케 하고 파도로 씻어 내는 환상을 누렸습니다.

설날 아침 한 번쯤 빛 앞에 서서 변화의 꿈을 꾸었으면 합니다.

 

◆김윤하 목사 예그리나 바로가기

김윤하  kyh3647@never.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