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25 화 14:39
상단여백
HOME 미래교회포럼 가정교회
가정교회 과연 문제가 없는가?
 

고려신학대학원 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이성구 박사는 기고문을 통해 가정교회를 시작하고 있는 교회들에게 가정교회의 쟁점과 과제에 대해 짚어 보았다.


이박사는 모든 사람은 기본적으로 보수적인데 목회자들은 교회성장을 위해 너무 성급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며 충분히 이해하고 동의하지 않는 변화는 자칫 문제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또한 가정교회는 용어사용이나 운동방향이 너무 획일화를 시도하고 있지 않느냐는 의심을 풀지 않았다. 그것은 자칫 또 하나의 세력(분파)으로 발전해 갈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역사적 흐름 속에서 현재 일어나고 있는 가정교회 운동은 교회 정치적으로는 회중교회의 흐름을 따르고 있는 것으로 간주되어 이미 수백 년에 걸쳐 확립된 역사를 가진 장로교회의 반발을 살 위험이 도사리고 있음은 부인할 수 없다. 게다가 오랜 전통 속에 익혀온 교회의 용어들을 거부하고 새로운 용어를 사용하면서 일어나게 되는 괴리감도 적지 않은 장애거리가 될 수 있는 개연성이 있다. ”


뿐만 아니라 가정교회는 직분과 사역의 괴리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을 안고 있다고 주장한다. 기존 교회의 장로와 당회의 역할은 가정교회 안에 묻히면서 장로도 안수집사도 권사도 가정교회 사역을 하지 않으면 기 의미가 퇴색해 버릴 것이 아니냐는 것이다. 그러면 자연 이에 대한 반발이 일어날 수도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이성구 박사는 가정교회에 대한 해결해야할 과제를 던져주고 있다.

대그룹(기존교회)과 소그룹(가정교회)의 조화.

기존 직분자들이 피치 못할 사정으로 가정교회를 사역하지 못할 때 오는 괴리감의 극복.

가정교회 안에서 장로나 당회의 역할문제 등은 풀어가야 할 과제로 제시하였다.


이성구 박사의 글은 '나의 주장'에 실려 있다. 예정되어 있는 다음 논객은 한영교회를 담임하는 김낙춘 목사인데 '가정교회'의 성경적 배경에 대해 글을 쓰면서 앞서 제기된 여러 문제들에 해답을 줄 것으로 기대하며 아울러 여러분들의 성실한 반론도 기다려 본다.


코람데오 닷컴은 누구에게나 열려 있다. 맨 하단에 보면 웹마스터에게로 메일을 전송할 수 있으니 초 교파적으로 이에 대해 글을 주시면 기사화 시켜 전국 교회에 유익을 주도록 할 것이다.

코닷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만연 2007-03-06 11:47:52

    아들이 성장하여 일년동안 교제후에 이런신부이면 우리가정에 꼭 필요한 사람이라 판단되여 보수적인 집안어른들을 비롯한 온가족들에게 선을 보이고 축복을 받으며 결혼하여 3년이 지나 임신 중입니다

    이 아내로 말미암아 예전에는 전혀 체험하지 못했던 일들이 일어났습니다 가정에 웃음꽃이 피어나고 가족간에 결속력과 생명력이 살아나는 간증이 나오고 섬김을 통한 삶의 진한 감동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문제는 사용하는 언어가 가문어른들이 익혀온 전통언어가 아닌 새로운 언어였고 독립적인 흐름을 보이고 있어 가문과 집안어른의 권위와 역활이 퇴색해질 것같고 사촌과 관계가 힘들것 같고 또 가족중에성격상 싫어하는 사람은 어떻게 할까를 염려했고 또 온 문중이 이러한 변화를 가져오면 큰혼란이 일어나지 않을까?

    아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면서 살았던 어머니가 아들이 결혼후부터 아내에게 푹 빠져가는 것을 보고는 질투심이 발동했고 문중일을 많이 하기에 어른들의 사랑과 신임을 받고 있었다

    평소에 시어머니는 며느리에 대해서 별다른 관심을 보이지 않고 도와주지도 않고 있
    다가 작년가을부터 가문에 큰 혼란이 올 것을 염려하여 집안식구들에게 걱정을 태산같이 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가족들에게 말도없이 문중어른에게 알리니 문중회의가 열렸고 집안어른이 한사람씩 불러가서 조사를 받았고 가족들도 모르는 집안일을 소상히 알고 있어서 놀랐다

    문중회의 결과는 임신 중인 며느리를 귀가조치 시키고 영원히 돌아오지 못하도록 선포했다

    가문을 염려하시는 문중어른들이시여!
    삼년동안 살아온 것은 누구의 역사이며 귀가선포는 누구의 역사입니까?
    징조할배께서 현재까지는 문제가 없다고 했고 앞으로도 어떻게 될지 모르는데 왜 부정적으로만 생각하십니까?
    진정 고신가문을 사랑하신다면 시집온며느리와 한 가족이 되어 살아 보시고 난 다음에 과연 염려가 현실로 올 것인지를 판단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살아오는 과정에 있어서 어머니의 마음을 살피지 못하고 아내만 성급하게사랑한 아들에게도 잘못이 있습니다 그렇다고 새댁까지 매도하지 마세요

    " 너희는 모든 사람과 더불어 평화하라"는 주님의 말씀을 묵상하며 필을 놓습니다
    읽는 모든 어르신께 불순한 말이 있었다면 주안에서 용서를 구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