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06:54
상단여백
신학
[오병선님의 댓글신고] 이 글에 대한 댓글을 지워주세요.
오병선 2014-06-17 07:45:01 | 조회: 2127
보내는사람 오병선
이메일주소 hungryoh@gmail.com
기사제목 문창극 후보의 ‘하나님의 뜻’ 이 문제인가?
기사주소 http://www.kscoramdeo.com/news/articleView.html?idxno=7384
내용 코람데오 담당자님,
이상규 교수님의 글에 대한 답글을 모두 지워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가능하면 이 글까지 지워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Facebook 에 이 교수님의 글이 돌고 있어서, 그 글이 옳든 그르든, 고신과 개혁신앙에 대한 회의를 품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글의 옳고 그름보다는 상황이 좋지 않다는 말입니다.

저도 Facebook을 타고 와서 글을 보는데, 학자로서 이러한 의견 전개는 이해할 만 합니다만, (그래도 이 글도 지우는 게 맞다고 봅니다.) 아래의 댓글을 보면, 이 사이트를 찾는 사람들의 생각이 어떠한지를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 역시 옳고 그름을 떠나서, 쓸데 없는 실망과, 소모적인 논쟁이 있을 수 있으니, 아예 이 댓글을 모두 삭제하시고, 댓글을 달 수 없도록 해 주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저도 할 말이 많아서, 이 아침에 한 시간 동안 댓글을 쓰다가, 또 다시 소모적인 논쟁이 될 것 같아서 모두 지우고, 이렇게 정중히 부탁드립니다.

Facebook 댓글에서, 이상규 교수님은 성경을 읽고 있냐느니, 개혁주의가 가진 한계라느니, 기억하겠다느니, 역시 *독교라느니 하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그냥 무시할 게 아니라, 한 영혼 실족하게 하느니 죽는 게 낫다라고 말씀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기억하고 무겁게 받아들였으면 좋겠습니다.
2014-06-17 07:45:01
175.xxx.xxx.147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공지 게시판에 대하여 코닷 2014-05-28 3086
3 [ 주일성수 ] 강종수 2016-05-21 1501
2 기적을 빼놓고는 성경과 하나님을 설명할 수 없습니다 Love God 2016-05-07 753
1 저 아래에 33번글 예정론에 관한 글에 대한 제 의견입니다. Love God 2016-04-15 746
0 창49:24 번역/예언적 적용으로 본 번역 강종수 2016-03-05 906
-1 [ 십일조 ]는 감사의 시작 강종수 2015-04-11 2710
-2 제직론- 여자로 목사 됨이 성경적인가? 강종수 2014-09-04 4891
-3 [오병선님의 댓글신고] 이 글에 대한 댓글을 지워주세요. 오병선 2014-06-17 2127
-4 [ 복음 전파의 열정으로 인한 시험 ] 강종수 2014-04-12 1954
-5 성도들 인사말로 '할렐루야~'가 옳은가? 강종수 2014-03-20 2862
-6 '중보기도'란 용어, 성도끼리 사용함이 합당한가? 강종수 2014-03-19 2333
-7 요1:1과 창1:1의 '태초' 번역 차이 강종수 2014-02-01 3081
-8 은사(恩賜, χαρισμάτα, 카리스마타) 종류 정리 강종수 2014-02-01 3596
-9 부산노회 영도시찰 종교개혁지 탐방 박재수 2013-09-05 4107
-10 이런 가르침 문제가 없는지요? (1) 유휘경 2011-10-25 3361
-11 언약적 관점에서 본 하나님나라 (1) 김광석 2011-01-28 6323
-12 이런 자가 이단이다 강종수 2009-12-02 3320
-13 설교와 설교자 강종수 2009-04-04 3847
-14 잘못된 예정과 성경적인 예정 (12) 박창진 2008-11-10 4351
-15 계시록의 key 구절에 대한 해석 박창진 2008-11-01 3102
-16 음부와 지옥, 낙원과 천국 박창진 2008-11-01 654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