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8 목 05:57
상단여백
기사 (전체 43건)
오늘의 다짐
오늘의 다짐 / 지현아(탈북 작가) 저 하늘 끝에 있는 그들을 바라본다해도 지고 달도 지는데매일 매 순간 그 자리에 있는 눈물아직 흘릴...
코닷  |  2019-07-16 05:59
라인
해무
해무/조윤희(김해중앙교회)진득하게 들어붙은서늘한 기운 하나대왕암 숲길에 아스라이 엎어진다조붓하게 부는간기밴 바람에 얹혀 내밀한 설렘마저...
코닷  |  2019-07-11 07:17
라인
아프니까, 탈북자다
아프니까, 탈북자다 / 지현아 자유를 찾아 나온 아빠는북에 둔 가족이 그리워눈물이 담긴 술을 마시며큰소리로 웁니다가족의 이름을 하나하나...
코닷  |  2019-07-09 07:39
라인
분수놀이
분수놀이/ 조윤희(김해중앙교회) 짙어지는 녹음을 벗 삼아지나가는 구름도 잡아당기고바람도 함께 불러 뒹굴며바닥에서 뿜어내는 물줄기에동심들...
조윤희  |  2019-06-30 06:06
라인
삶/ 김기호(언약교회 담임목사/ 시인)구름이 제 아무리 아름답다 한들 바람 없인 예쁜 모양 못 만들고사람이 제 아무리 훌륭하다 한들 고...
김기호  |  2019-06-23 06:40
라인
창세기49
창세기49 하나님!강성한 유대나라를 둘로 쪼개어 버린르호보암이 초기에는 강대함을 누린 것이자기가 잘나서 인 줄 알았지요.여호와의 율법을...
정태호  |  2019-06-16 05:58
라인
<그 여인의 고백>
찌는듯한 한낮아무도 없을 것 같아 그곳으로 갔습니다목마르지 않다면 결코 가고 싶지 않은 그곳동네 여자들의 수다가 있는 그곳우물가 그곳에...
코닷  |  2019-06-09 07:50
라인
다뉴브 너까지
다뉴브 너까지 /천헌옥 하늘도 울었나 눈물이 강둑에 넘친다. 환상적인 도시의 불빛은 물속에 수장된다. 갑판에서 미적거리던 일곱만 살아남...
천헌옥  |  2019-06-02 07:51
라인
좋은 세상
좋은 세상 흔히 요즘은좋은 세상이라 한다 무명옷 사이로 파고드는 한기에몸을 웅크리고손가락 발가락 동상에 퉁퉁 부어모닥불 한바탕에 행복했...
코닷  |  2019-05-26 00:13
라인
어머니, 자꾸자꾸 무언가를 꺼내시는 분
아무것도 가진 것 없는 연약한 품에서자꾸자꾸 무언가를 꺼내시는 분이제는 더 없겠다 단념할라치면또 어느새 두 손가득 내어놓으시네주어도 ...
오명숙  |  2019-05-17 16:40
라인
<어버이 주일>북한의 어머니 아버지에게
오늘은 어버이 주일!모두가 부모님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연로하신 모든 권사님과 집사님, 장로님들께어머니의 은혜를 불러드리며 감사의 인...
코닷  |  2019-05-13 13:15
라인
무엇을 위해 사는가?
사람은 누구든지왜 사는지무엇 위해 사는지고민될 때가 있다일이 술술 풀리지 않는난관에 봉착할 때도뜻밖에 좋은 일 있어하늘로 치솟을 것 같...
정돈화  |  2019-04-28 06:40
라인
<부활절 영상 축시> 부활의 영광
시와 영상 제작: 김경근 장로(부산 자성대교회 장로)낭송: 권은랑 권사(하늘샘교회, 성악가)
김경근  |  2019-04-21 07:43
라인
펄프
우람한 나무였을 때의 추억은멀리 두고얇은 종이로 내 수첩에 끼워진 펄프성의 없는 낙서도기꺼이 받아준다 예쁜 꽃을 싸서어여쁜 처녀에게전해...
코닷  |  2019-04-16 00:06
라인
<사월의 노래>
화사한 햇빛 속에하얀 목련이 부끄러운 줄도 모르고속살 같은 꽃잎을 마구 만들어 내고 있는 4월 눈부시게 아름다운 꽃잎 속 어디선가사월의...
오명숙  |  2019-04-12 06:39
라인
그대 그리운 날은 바람을 봅니다
그대그리운 날은 바람을 봅니다가슴으로 파고드는민트같은 그대 향쪽빛 그리움 실은그대보고픈 날은바람의 시를읽습니다고계/2019.3. 6
김기호  |  2019-04-07 08:00
라인
* 님이여! * 
* 님이여! * /천헌옥 님이여 당신이 내 곁으로 오면 나는 노래가 된다 님이여 당신의 얼굴을 보는 나는 시인이 된다. 님이여 당신은 ...
천헌옥  |  2019-03-26 00:03
라인
아직은 밤입니다.
아직은 밤입니다. /천헌옥 해는 비추고 새는 지저기지만 아직은 밤입니다 봄의 전령이 오고 새움 일어나지만 아직은 겨울입니다 건물은 화려...
천헌옥  |  2019-03-12 06:12
라인
<봄의 길목에서>
차가운 바람 그 어디선가포근한 숨결이 느껴진다문 꼭 지키고 있던 동장군이사뿐히 걸어오는 봄처녀에 반해슬그머니 자리를 비켜주려 한다지금 ...
코닷  |  2019-03-08 06:54
라인
외면
외면 / 지현아 애써 외면한다.허리까지 차오른 피바다 속에계속되는 웃음의 대화수백만의 피가소리치고 불러도외면하는 침묵과 무관심처럼나도 ...
코닷  |  2019-03-03 08:08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