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4 목 06:41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에세이
불타는 심장이 되었으면
사진은 참빛교회 김윤하 목사의 작품이다.

     

     불타는 심장이 되었으면    /김윤하

     칼빈의 종교개혁지인 제네바로 가는 도중에 
     마테호른을 오르기 위해 체르마트에 갔습니다. 

     다음 날 새벽, 묵상을 하던 아내가 소리쳤습니다. 
     "마테호른 위에 붉은 햇살이 머물고 있어요." 

     얼른 카메라를 챙겨서 그 장면을 찍었습니다. 
     하얀 눈으로 감쌌던 봉오리가 붉게 물들었습니다. 

     새벽마다 마테호른이 해를 만나면  불이 붙듯이 
     하나님을 만난 내 심장도 불타 올랐으면 좋겠습니다.

 

김윤하  kyh3647@never.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