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1.24 금 10:03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에세이
사랑을 심비에 쓰세요
사진은 대한기독사진가협회 이춘택 목사의 작품이다.

 

      사랑을 심비에 쓰세요 /천헌옥

       사랑을
       하늘에 쓰지 마세요 
       장마지면
       그 모든 언어가
       당신의 가슴에 내려꽂혀
       말할 수 없는 슬픔이 될테니까요

       사랑을
       별들에다 고백하지 마세요 
       별들이 지면
       다시 별을 만날 때까지
       그 모든 언어를
       들을 수 없을테니까요

       사랑을
       가슴에 대고 쓰세요
       가슴에 새긴 것은
       계속 흘러나와 강을 이루니까요
       돌비(石碑)에 쓴것은 세월따라 희미해지지만
       심비(心碑)에 쓴 것은 영원한 것이니까요.

 

천헌옥  choug2@hanmail.net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헌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