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21 금 06:23
상단여백
HOME 소식 교계
교갱협 이사장 이건영 목사, 합동 부총회장 출마설 부인교갱협은 정치집단 아니다

교회갱신협의회 이사장 이건영 목사(인천제2교회 담임)가 4월 9일 인천제2교회에서 열린 인천노회 제110회 정기회에서 자신을 둘러싼 합동 측 부총회장 선거 출마설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제110회 정기회에서 신상발언하는 이건영 목사

 최근 합동 총회 안팎에서 이건영 목사가 제104회 총회 부총회장 선거에 출마할 것이라는 근거 없는 소문이 돌았다. 이에 대해 이건영 목사는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하며 부총회장 후보가 될 마음이 전혀 없다고 밝혔다.

이 목사는 입장문을 통해 “모 언론 기사를 통해 저에 관한 이야기가 여러분들에게 전달된 후, 각자 의견들이 있으신 것 같다”면서, “하지만 저는 부총회장 후보가 될 마음이 없다. 저는 총회장이 되겠다는 기도와 목표보다는 다른 분야에서 총회를 섬기겠다는 기도와 행동으로 지금까지 지내왔다”고 발겼다.

교회갱신협의회 대표회장을 역임한 이 목사는 앞서 교갱협을 이끈 고 옥한흠 목사와 김경원 목사가 주위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부총회장 출마를 고사한 이유가 있다며, 만약 자신이 출마한다면 교갱협이 자칫 정치집단으로 오해받을 수 있다는 점을 우려했다. 다음은 이건영 목사의 입장문 전문이다.

코닷  webmaster@kscoramdeo.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코닷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