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0 일 18:56
상단여백
HOME 칼럼 사진에세이
가을 수련 꽃을 보면서

사진@김윤하 목사

 

가을 수련 꽃을 보면서/ 김윤하 목사(참빛교회 원로)

 

관곡지에 에이트런스 수련 꽃이 늦게까지 피어 있었습니다.

보랏빛 색깔과 고상한 형태를 뽐내며

연못 위에 한 폭의 수채화를 그려 놓았습니다.

물이 있어 생명이 유지되고, 햇살이 있어 호흡했으며,

여러 잎들이 힘을 모아 한 송이 꽃을 만들었습니다.

꽃 한 송이에도 사연이 있고 아픔이 있었고 애씀이 있어서

진흙 연못 위에 멋진 전시장을 꾸민 것입니다.

한 송이 꽃도 이처럼 시간의 여정 속에서 작품을 만들었듯이

인생은 누구나 더 깊은 사연으로 오늘에 이른 것입니다.

그러므로 어떤 사람이든지 함부로 비판하지 말아야 합니다.

 

김윤하  kyh3647@never.com

<저작권자 © 코람데오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