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17 화 07:12
상단여백
목회여담과 미담
누구 것인가?
늘빛문일환 2018-10-19 11:43:59 | 조회: 138
보이는 것이 무엇인가?
보이지 않는 것이 무엇인가?
볼수 있어서 좋다면
볼수 없어서 더 좋은 것 아닌가?
남의 허물 자꾸 보이니
내 허물 얼마나 많을까?
들을수 없어서 좋은가?
들을수 있어서 좋은가?
들을수 있다면
나를 향한 시끄러운 소리를 골라서 듣고 싶다
나를 찌르는 소리 피하고 싶다
그러나
주님의 음성은!
어떤 소리라도 듣고 싶다
오늘
나에게 들려주시는 주님의 소리!
2018-10-19 11:43:59
168.xxx.xxx.199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날짜 조회
공지 게시판에 대하여 코닷 2014-05-28 2000
43 장로는 주님의 肖像이다 복음시인/김경근 2019-04-29 78
42 아버지 아버지 잘 부탁합니다. 이낮은자를 통하여 2019-03-08 73
41 누구 것인가? 늘빛문일환 2018-10-19 138
40 외치는 소리 (1) 문일환 2017-04-13 267
39 내 인생의 철학 (1) 金福音/ 김경근 장로( 2017-01-12 315
38 가을 복음의 연가 김복음/김경근 2016-09-27 475
37 안성에서 남전도연합회가 사고를 쳤다 김복음/김경근 2016-09-16 828
36 오늘의 단상/ 3분영상 김복음 2016-07-22 484
35 노령사회 해법/ 김경근 기자(부산 자성대교회 원로장로) 김복음 원로장로 2015-10-02 1058
34 물 속으로 들어가며... 문일환 2015-08-15 869
33 장터! 문일환 기자 2015-03-16 1188
32 긴급뉴스/외 실버넷뉴스 기자가 천지에 빠졌다 (1) 김경근 2015-01-07 1475
31 하얀 눈 (2) 문일환 2014-12-08 1250
30 2014- 성탄 축시 (1) 김경근 2014-12-06 1263
29 한해에 두명을 결혼시킨 아버지 (1) 문일환 2014-11-04 1847
28 주민번호와 가족관계증명서(호적등본)가 나왔어요? 문일환 2014-10-14 1877
27 주민번호없는 하은이의 돌잔치? 문일환 2014-07-21 1647
26 딸이 시집갔다는데.... (1) 문일환 2014-05-22 1752
25 스님과 커피 한잔 했네요! 문일환 2014-04-09 2114
24 나를 알기위해 문일환 2014-03-14 1766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