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4 목 07:10
상단여백
목회자료실
공개질의서 답변을 시작합니다.
황창기 2015-06-24 04:09:09 | 조회: 5017
공개질의서 답변을 시작합니다.

주님 부활, 나의 부활! 주님 승천, 나의 승천 (엡2:5,6)! 주님과 함께 부활 승천하여 송구영신(送舊迎新) 된 새 시대, 새 창조의 새로움이 풍성하고 알찬 천국 건설로 이어지기를 기도합니다!

1. 서론적 이야기
항도교회 전권위원회가 많이 늦었지만 의견을 표시해 주시니 감사합니다. 이미 여러 번 말했지만 분주한 목회사역 중에도 노회 및 총회 일로 수고가 많을 줄 짐작합니다. 여러분의 마음을 상하게 하였다면, 용서를 빕니다.

저는 이 공간에서 주의 백성들이 건전한 의견 교환과 토론을 통하여 바로 이해하고 바로 결정함으로, 효과적인 성숙을 도모하여 주님나라가 성장하기(마6:10)를 바랍니다.

특히 주님나라 건설 차원에서 성경의 원리를 세우고, 특히 양심의 자유와 같은 하나님이 허락하신 성도의 기본권 침해는 안 된다고 봅니다. 저는 주님나라와 교회의 생태계(eco-system)를 허물어 전체 교회에 영향을 미치는 일들을 대항하여 왔습니다.

코닷(www.kscoramdeo.com)이나 개혁정론(www.reformedjr.com/)이 한국교회 특히 우리 교단에 큰 공헌을 하고 있다고 봅니다. 인터넷을 주님나라 선물로 유용하게 사용합시다. 물론 인터넷에는 역기능도 있고 순기능이 있지요 마는....

차제에 남을 헐뜯거나 인신공격보다는, 정당한 의견을 개진하는 공간으로 사용합시다. 노회는 당면한 일의 정치적 결의 장소이지 충분한 토의장은 못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신에 인신공격이 없는, 규제된 인터넷 공간을 잘 활용하여 의견 수렴장이 되도록 활용해야 합니다.

2. 항도교회 관련 사항
   항도교회 사태 처리는 근본문제를 다루지 않고, 거기서 파생된 문제부터 다루어 이렇게 복잡하게 되었습니다. 대충 말해서 현안문제는 다음 3가지가 된 셈입니다.
➊ 설교표절문제 ➋ 항도교회 화합문제 ➌ 십일조 등 신학적인 문제 등에 얽힌 복잡한 문제들입니다. 

근본적으로 설교 표절문제를 다루지 않은 것이 큰 문제입니다. 그러면서 복잡한 성경적, 신학적 그리고 법적 논란이 많은 현안들이 징계로 이어지니 걷잡을 수 없는 분쟁으로 발전할 것은  필연적이지 않겠습니까? 

설교 표절문제를 해결해달라는 제안자가 벌을 받는 결과는 누가 봐도 수긍 안 됩니다(처벌이 그 제안 때문이 아니라고 해도 결과적으로). 제가 직접 만나보지는 못했는데, 현직 의사이며 장로인 교수가 정당하게 제기한 문제가 해결은커녕 오히려 일이 뒤틀리게 한 책임은 노회가 져야 하지 않습니까? 

무엇보다도 신앙과 예배에 역점을 둔, 우리교단 헌법의 양심의 자유 조항들이 소홀히 다루어진 결과를 낳았습니다. 성경을 가진 교회가 교인의 기본권을 이런 식으로 다루어서는 안 된다는 소신입니다. 

공개 질의한 대부분의 문항이 근본문제를 다루지 않으면서, 신자의 기본권을 제한하는 것과 연관이 있다고 보여 집니다. 목회자들이 설교표절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소신이 분명하였다면, 해 교회가 두 편으로 나뉠 이유도 없었지요.
 
서로 대립할 이유도 없고, 노회 결정에 순응하지 않았을까요? 따라서 해 교회 교인들의 의견이 갈라진 것은 목회자들의 책임 아니겠습니까? 특히 설교표절 정도는 괜찮다고 보는 성도들을 오도하지 않았습니까? 

그리고 공개질의서에 나온 여러 문항들이 제기될 필요도 없지 않았겠습니까? 그 문항들은 설교표절에 대한 목회자들의 애매한 태도를 숨기는 위장(camouflage)술에 불과하다고 비난받을 수도 있지 않겠습니까? 

(저도 유학시절에 논문 쓰면서 지적받은 바 있다고 이미 말씀드렸고, 설교자의 지나친 설교부담도 알기에 제가 위장술이란 말은 쓰지 않겠습니다).

여러 노회 원들의 권위주의가 발로된 것이 아니겠습니까? 설교표절은 안 된다는 권위가 필요한 곳에, 파생적인 문제에만 힘쓴 권위주의가 나타난 양상이 아니겠습니까? 

차제에 우리는 설교표절 기준을 하루 빨리 도출해 내어야 합니다. 때가 늦었습니다. 예를 들겠습니다. ❶설교요지(주제)문장이 동일한 경우,❷설교 대지가 동일한 경우에 설교표절에 해당된다는 식으로나마, 단순하게 출발해야 합니다.
 
물론 설교표절은 논문표절과 같이 다룰 수는 없으나, 우리 나름대로 아주 단순한 표절 기준이라도 신속히 나와야 합니다. 목회자들이 너무 많은 설교부담을 안고 있는 점을 고려하더라도 이 문제는 즉시 착수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그 이유는 우리 사회 각종 인사청문회에 논문 표절문제가 단골 메뉴로 등장한지 오래되었기 때문입니다.신 모 여류 소설가의 세계적 명성을 얻은 작품표절 문제가 BBC에 나왔습니다.  지금 신학자들의 저서까지 표절문제로 곤욕을 치루고 있습니다.본 교단 현직 교수장로가 제안한 설교표절 문제이기에 지체할 수 없다는 말입니다.

3.신상발언
   저는 2007년에 은퇴하였습니다, 목회하지 않으면 목사가 아니라는 개혁교회 전통을 따르고자 합니다. 평 교인으로 대학교회에 출석하고 남전도회에도 참석합니다. 충실한 회원은 아니나, 같이 먹는 데는 착실히 참석합니다. 

임무가 끝난 목사의 특권은 내려놓았지요. 주일 예배 때 정장도 넥타이도 매지 않습니다. 은퇴목사로 한국교회 현 상태에 대한 책임도 실감하며 살아갑니다.관선이사가 오기까지 교단 인사들에게 총장으로 겪은 고초와 정치판 때문이지요.

따라서 그 대신에 인터넷 공간으로 교회를 섬기려합니다. 성경적 신학적 소견을 발표하는 제 자신의 표현의 자유도 누리고자 합니다. 또 배우며 그 광범한 실효성  및 영향력은 노회 참석보다 더 효과적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다고 이 내용을 (당사자에게 유리한)문건으로 작성하여 우편 등으로 여러 사람들에게 발송하지 않습니다. 즉 재판에 영향을 미치는 문서를 작성 배부하는 것은 당사자 측이 자기유익을 도모하는 것이 대부분이 아니겠습니까?  

그러나 인터넷을 이용한 관련 의견 표현은 성경적 원리  및 성장을 함께 누리려는 선한 목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잘못이 있으면 곧장 지적하는 등, 온 교계가 함께 자라갈 수 있는 수단입니다. 여러 성도들이 바로 알고, 바로 결정하려는 교회가 되어야지요. 

역사가 긴 개혁 교단은 수년간 또는 십 수 년간 연구토론하고 결론을 내리지요. 그만큼 정치적 단계에 신중하지만, 우리는 토론도 없이, 곧 바로 공회 결의라는 정치적 결판에 돌입합니다. 여러 분들이 토론문화 발전도모에 동참해야 할 이유가 여기 있습니다. 좋은 의견을 기대합니다(계속)

주다해[AD]2015년 6월 23일 새벽 4시(미국동부표준시각)

전 고신대학교 총장; 한국동남성경연구원장
황창기
2015-06-24 04:09:09
98.xxx.xxx.210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 2015-07-12 23:14:53 삭제

최소한 토론에 적합한 기본 양식은 갖춰야
논제를 올리신분에 대한 예의 이건만
모름지기 인간은 상대적이라~~~
나도모르게~~~~~
이렇게 되네요~~~ㅠ

콩밭 | 2015-07-12 23:10:06 삭제

딤전~?? 딤섬을 전부쳐 먹다~~???

가면 | 2015-07-12 20:35:52 삭제

도고ㅡ도시고속 참 성경읽어세요 특히 딤전

콩밭에서 넘어진자 | 2015-07-11 21:32:55 삭제

존경하는 황총장님~
총장님께서 영육간에 강건하시기를 늘 기도하는 성도중 한사람입니다.
외람된 표현을 용서 해주시기를 바라며~~~~~~~
별나게(?) 하십시오
그래야 우리 고신이 일말의 자정능력 이라도 유지할수 있습니다

목사님들의 침묵을 원망하지 않겠습니다
성도들의 무지함도 탓하지 않겠습니다

다만 황총장님 께서라도 오래오래 그리 해주시기를 바라마지 않습니다
소망을 잃고 싶지 않기에..............

그런데 "도고"~~??? 도시고속도로의 줄임말~~??
아니면 조선 시대 상인들의 명칭~~??

ㄱㄱㅎㄴ, 소망님이 더 나쁜 사람들인것 같습니다~
토론 토자도 모르는 도고씨를 상대로 에너지를 소모하고 있으니~~~~~~

도고 | 2015-07-10 17:04:00 삭제

김경호님 소망과 헌법님 도 실명공개 하라하세요 저도할께요

오직예수 | 2015-07-10 17:02:57 삭제

김경호님 소망과 헌법님 도 실명공개 하라하세요 저도할께요

도고 | 2015-07-10 12:03:41 삭제

김경호님 소망과 헌법님 도 실명공개 하라하세요 저도할께요

가면무도회 | 2015-07-09 08:21:03 삭제

입만열면 " 너거는 다 몰라도 하나님은 아신다" 하면서 저만 거룩한척 하는 부류들~
제다좀 이러지들 맙시다
진실로 그런 성도들은 그런 표현 쉽게 하지않는 참된 인격을 가진 사람들이라는거
알고 있지 않은가~~~???
제발좀 이러지들 맙시다
진실로 하나님 께서는 우리를 세세히 알고 계실터이니~~~~~~

가면무도회 | 2015-07-09 08:08:40 삭제

이러지들 좀 맙시다~!!
교회가 무슨 가면 무도회도 아니고~~~~~~
본인한테 불리하면 하나님은 내맘아신다
나는 누구편도 아니고 하나님 편이다 라고 말하는것~! 하나님께서는 누구편이라고 하실지~~??
사랑을 진심으로 실천하는 방법 조차도 모르면서 사랑이라는 단어만 입에 달고살면서 사랑하는 자인척 하는것~!
예배시간에 내내 졸다가 목사님 목소리 커지면 깜짝놀라 일어나며 외치는 는말~ 아멘~~!!
그러면 은혜가 충만한 성도처럼 보이겠지 하는것~!!
옳고 그른일을 논할때 그른일을 그러다고 말하면
죄잆는 자 돌을 던지라 ~ 정죄할 자격이 있느냐~~~
예수 믿으면 경찰이라는 직업은 가질수가 없는것 아닌가~~???
판사는 애시당초 꿈도 꾸지 말아야 하거늘~~~!!
세상것 아무 필요없고 천국가서 면류관 쓰는일이 지상최대의
목적이것 처럼 말하면서 뒤로는 남의것 탐하고 시기하고 질투하고

소망 | 2015-07-08 23:08:35 삭제

오직예수님!
토론방은 토론을 하기위해 글을 올린것이며, 내용에 맞는 합리적인 토론을 통해 서로간에 잘 모르고 부족한 부분에 대해 채워가는 공간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님과 더불어 일부 댓글을 다시는 분들은 토론의 주제와 상관없는 글을 올리고 게시네요
이곳 또한 황목사님께서 전권위원회의 질의에 대해 답변을 하신 곳인데
님들은 내용과는 상관없는 글을 올리고 계시네요
그리고 당신 생각처럼 저는 동기가 아님을 분명하게 말씀드립니다.
그리고 예단하듯이 초성으로 이름을 거명하지 마십시요.
당신이 떳떳하다면 이론으로 반론을 제기하시기 바랍니다.
그것이 이곳이 존재하는 목적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사랑에 대해 제 생각은, 사랑은 무조건적인 용서나 방관이 아닙니다.
당신의 자식들이 나쁜짓을 하면,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무조건 관용하시나요?
자식을 사랑하면 할수록 더더욱 잘못을 지적하고, 어떤경우는 회초리를 들기도 하면서 다시는
같은 잘못을 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사랑 아닌가요?
예수님은 정죄(Judge)를 하지 말라고 하셨지, 잘못을 눈감아 주라고는 하지 않았습니다.
잘못을 했을때는 그사람이 잘못을 깨달을수 있도록 잘못을 지적하는 것이 참 사랑입니다.
구약의 역사에서 하나님도 이스라엘 백성이 범죄할때 주변의 국가를 통해 징계하시고
이스라엘 민족이 하나님께로 돌아오도록 하셨습니다.
제 의견에 대해 반론이 계시면 토론방으로 오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오직예수 | 2015-07-08 21:52:00 삭제

토론방 글을올려놓고 그물처럼 걸리면 온갓비방 그라지마세요 소망 ㄱㄱㅎ 다동기 아님니까 녹취록 공개 하면조용할긴데 첼로아니헌법님 나도 항도교회를 걱정합니다 서로사랑하다는 주님의말씀기억하세요

첼로 | 2015-07-07 18:52:07 삭제

청렴님~~오해 하셨군요 전 도고라는 사람에게 한말입니다 ... 도고란 사람의 댓글을 쭉 봐오셨다면 이정도도 감지덕지란 제 개인적 생각입니다
제3자로서 항도교회를 걱정해 주신것은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쭉 관심갖고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

청렴 | 2015-07-07 18:44:52 삭제

첼로님 청렴은 제3자입니다 항도의 세밀한 사항에 대해 알 수는 없으나 토론방에 게시된 글을 읽어본 제3자가 볼때 느낀바를 올렸습니다. 교회에 나가서 하나님 말씀을 배우고 성도간 교제하며 사랑하며 하나님의 나라르 확장하는데 귀히 쓰여야 할 성도들이 믿지 않는 사람들보다 못한 행실을 볼 때 덕이 되겠습니까? 저도 여타교회에 오래 단녔지만 직분있는 자들이 더 나은 행실을 보여야 함에도 어찌보면 평신도 보다 못한 일들이 많다는 것이고 교회의 불행을 볼때 안타깝기 여지없습니다. 그래서 문제가 생기면 노회의 치리회에서 해결하기 어렵기 때문에 일반법으로 소송을 통해 판단하는 것이 어찌보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일이 아닌가 싶어 안타까운 마음을 글을 올렸습니다. 인신공격은 말아 주세요

첼로 | 2015-07-06 17:18:51 삭제

당신 .... 참 저질이군요..... 장로님이 실명거론 안하고 당신처럼 비겁한줄 아나보네요... 면전에선 입도 뻥긋 못하면서 온라인상이라 인신공격에 유언비어에 명예훼손 까지...
계속 해 보세요 ... 댓글 쓰는수준보니 대꾸할 가치도 없지만 .... 덕분에 당신네들 수준이 보이니 참으로 다행입니다

도고 | 2015-07-06 16:38:26 삭제

장로님 이름바꾸어네요 친구들은 토론방에있는데

청렴 | 2015-07-06 13:13:33 삭제

1. 황창기목사님 지적한 내용이 옳다고 봅니다 어떤 시각으로 보는냐에 따라 관점이 달라질 수 있겠으나 근본적 둰인은 설교표절이라는 문제에서 발생되었으므로 목사의 자질없음 전제로 판단하여야 함이 옮을 것이며 서로 목사의 편이익의 이해관계가 섞여 편리를 봐 주다보니 2패로 나뉘고 성도간에 고성이 오가는 것 같다
2. 이것을 해결하는 데는 어려움이 있는것 같이 가제는 게편이다라는 말이 있다 일반성도들이 교회재판국으로 해결하려면 어려운 것 같다. 재판국의 관여하는사람은 대부분 목사들이어서 서로 분쟁이 일어나면 일반법을 다루지 않았기 때문에 올바를 재판을 하기가 어렵다 그러므로 교회분쟁이 일반 법원에 제소하여 해결책을 강구하는 것이 더 나을 것이다





1. 황창기목사님 지적한 내용이 옳다고 봅니다 어떤 시각으로 보는냐에 따라 관점이 달라질 수 있겠으나 근본적 둰인은 설교표절이라는 문제에서 발생되었으므로 목사의 자질없음 전제로 판단하여야 함이 옮을 것이며 서로 목사의 편이익의 이해관계가 섞여 편리를 봐 주다보니 2패로 나뉘고 성도간에 고성이 오가는 것 같다
2. 이것을 해결하는 데는 어려움이 있는것 같이 가제는 게편이다라는 말이 있다 일반성도들이 교회재판국으로 해결하려면 어려운 것 같다. 재판국의 관여하는사람은 대부분 목사들이어서 서로 분쟁이 일어나면 일반법을 다루지 않았기 때문에 올바를 재판을 하기가 어렵다 그러므로 교회분쟁이 일반 법원에 제소하여 해결책을 강구하는 것이 더 나을 것이다


1. 황창기목사님 지적한 내용이 옳다고 봅니다 어떤 시각으로 보는냐에 따라 관점이 달라질 수 있겠으나 근본적 둰인은 설교표절이라는 문제에서 발생되었으므로 목사의 자질없음 전제로 판단하여야 함이 옮을 것이며 서로 목사의 편이익의 이해관계가 섞여 편리를 봐 주다보니 2패로 나뉘고 성도간에 고성이 오가는 것 같다
2. 이것을 해결하는 데는 어려움이 있는것 같이 가제는 게편이다라는 말이 있다 일반성도들이 교회재판국으로 해결하려면 어려운 것 같다. 재판국의 관여하는사람은 대부분 목사들이어서 서로 분쟁이 일어나면 일반법을 다루지 않았기 때문에 올바를 재판을 하기가 어렵다 그러므로 교회분쟁이 일반 법원에 제소하여 해결책을 강구하는 것이 더 나을 것이다








도고 | 2015-06-30 23:36:51 삭제

르호보암이 어른말을 듣지않고 젊은아이말만듣고 나라가두개로갈라진것을기억하세요 아부하는자에게 웃지말고 바르게 책망 하는자의 귀를기우리라 영적으로깨어나라

도고 | 2015-06-30 23:01:10 삭제

무순말을할까요 귀가어두워듣지못하고눈이있서도 보지못하니 귀있는자는들을지었다 당신들 한태주님이 주신말씀 부자와 나사로 을 알고있쓸까 모를까 이야기 해주께요 부자가한말 지상에내동생 5 명이있서니예수를믿어음부에 오지말아고 나사로보내달라고 하였슬때 아브라함이 뭐라고대답한줄알고있서요 지금까지선지자 를보내어지만듣지않고하나님 아들보내도 듣지않은자들이 나사로보낸 다고듣지않는다는 말 당신들 가슴에 쓴뿌리 뽓지않고는 어느목사님이와도듣지않을것이요 하긴 교회 출근 해지 말씀을 해도알지못할것이다 우리야를죽인다윗은 나단선지자의책망에 빠자엎드려 회개하여도 그집안은 형제의 피비린내를기억하시요 누가내형제요 하나님뜻대로 행하는자가내형제요 자매란 말씀을기억하시요 온갓억측과 불신때문에 귀와눈이어두워 보지못하니‥ 부산k교회에서목사님 좇아내어 그교회주모자부인과20 명이일년안에 어찌되었다는것을 내입으로말하기힘들구나 교회나가는것이아니라 싸움 하러가니 어느목사님이와도 맞찬가지것이다 기도하겠다고 하니 빗곱는식으로 기도많이하세요 기도는 하나님 과 교제요 호흡이다 기도를 하지않으니 ‥모세를 대적한 고라를기억하라 하긴 하나님을믿지않으니 믿었서면 목사님 치지않을것이다 주여주여하는자마다 천국가는것이아니요 아버지뜻대로행하는자 천국갑니다 ㅇㅊㅈ ㅈㅅㄴ ㅇㅅㅇㅈㄹㄴㄱㄱㅎㄴ

도고 | 2015-06-30 13:04:14 삭제

ㄱㄱㅎ님 수고합십니다 눈도아프라면서요 성경에한단어가있서연락드림니다 안약을사서눈에발라보게하라 그리하면눈이좋아진다네요 소망님을잘모름다면서요 헌법닉네임 에 똑같은아이피 가 있는데 한번보세요 같은교회같는데 소망님 장립집사가아니면 청빈회의에일을어지알지요 집사가아니면 장로님 아니면 목사님입니까 ㅎㄷ 교회는 일군이많네요

종이학 | 2015-06-30 06:27:45 삭제

장립집사잘못알아서글을올려서미안합니다항도교회사태를보면너무라도안타까워글을올림니다인신공격을했다면용서하시고 나의모교이기때문에글을올립니다나도그교회에서세례를받아고그곳에서자라읍니다 여러분가운데교회종탑을본적이있습니까 지금교회좌측에있서습니다교회종탑에서종을잡고놀다가사찰집사님께혼도났지요그교회가벌써두번째군요 고전은상목사님이전도사시절에한번이고또이번일이니너무라도안타갑습니다교회는하나님께예배를드리면신령한교제를나누는곳입니다목사님설교가무엇잘못되어나두고보자주보가무엇이잘못되어나따지는곳이아닙니다 모세가구스여자를취하여미리암이책망을하여문둥병을얻은것을교훈삼읍시다여러분을위하여기도하겠습니다

종이학 | 2015-06-29 23:52:43 삭제

소망님그날있서던일 왜녹음파일은공개하지않아요고함질러고험한한일은 왜숨기지요 왜자기식으로이야기합니까처음부터끝까지이야기하세요 중간말만하지말고 장로와친한사이며 장립집사중알고있습니다

종이학 | 2015-06-29 22:01:12 삭제

소망님 글을보니 천주교로돌아가라고요 예수믿는분맞습니까예수님은보좌에계십니다맞지만성령하나님은더욱예수님을믿기하기위하여우리를도우십니다혹시전도는해보았습니까 예수믿어세요하지요성령님믿어세요하지는않습니다 한명의성도를만들기위하여얼마나힘쓰는데 이단으로가라니이상하네요 몇명전도해보았습니까저는일년오천명내지육천명전도하며가까운교회로인도합니다예수믿고천국갑시다전도하지성령믿읍시다전도안합니다 소망님도모든것을검고비틀게보지마세요사랑은입으로하는것이아니라실천입니다

소명 | 2015-06-29 21:21:18 삭제

시비결기 수준낯은 댓글 좀 달지 맙시다 좋은토론 보고십네요
산유수님 종이학님 입는옷가지고 장난치지마세요 장로님인지 집사님인지 모르지만
성경공부 좀더하시고 댓글다시기바람니다 최소한 코람대오 에서는 ....
저는 여러분들과 전혀관계가 없는 사람입니다 좋은토론만 보고싶습니다
추가 댓글은(답신)안합니다 ) 좋은 예수쟁이 수준이 필요합니다

종이학 | 2015-06-29 20:33:13 삭제

소망님글감사합니다 목사님잘했다 잘못했다가중요하지않고장로라고 하는분이한밤중에찿아가그곳도자기의추정자들을과함께 목사님나가라고 서명을받은것은잘한것입니까혹시그밤중에같이계시지않은지요글을보니같이계신것같군요본질은 방법이틀린것입니다

종이학 | 2015-06-29 12:43:56 삭제

목사님멀리서글을올려주셨서감사합니다한번물어보겠습니다 예배시간에 장로라고한분이그것도시무장로가자기옷에풀랭카드붙이고 교회복도에서강대상에목사님에대하여시위를하면예배가방해가아님니까 주님이계시는곳에서 장로의직무 교회정치제66조교회의영적상태를살피는일

종이학 | 2015-06-29 12:24:37 삭제

선생님은글을올려놓고 다른분은올리지마라고합니까혹시대제사장과함께한가룟유다 처럼 한밤중에목사님쫓아낼때에같이있어습니까나는선생님이생각하는사람맞아요 토론방에도글이있더만

황창기 | 2015-06-29 08:44:19 삭제

예 여러 분들에게 제가 실망시킨 점이 있어 미안합니다. 너그럽게 보아 주세요.또 여러 분들 중에 인신공격적 언사는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산수유 | 2015-06-28 21:09:16 삭제

바르게 사시고자 하는 교수님에게 박수를 보내면서 조금은 아쉬워 몇 자 적습니다.
아래분이 지적하셨지만 누군가의 주장을 옹호하시면서 꼭 의사이며 교수라는 명칭을 사용하셔만 하셨는지요, 예배드리러 가면서 정장도 안하시고, 넥타이도 메지 않으신다 하심은 바르다 할 수 없는 것 같습니다. 최고의 왕이신 주님을 뵙고 경배하는 사람이 격식을 갖추지 않으시면 어떤 자리에서 격식을 갖추시렵니까? 마음이 중요한만큼 격식도 꼭 필요하다고 보여집니다. 토론의 본질이 아니라 죄송하지만 꼭 집고 가야할 것 같아서 몇 자 적었씁니다. 건강하시고 평안을 누리시기를 바랍니다.

종이학 | 2015-06-28 20:23:28 삭제

그들가운데어떤사람들이원망하다가멸망시키는자에게멸망하였나니너희는그들과같이원망하지말라그들에게일어난일은본보기가되고또한말세를만난우리를깨우치기위하여기록되었느니라그런즉선줄로생각하는자는넘어질까조심하라 교만하지말라고하십니다 구약시대이스라엘의역사에대해서는자유롭지만그러나이시대를살아가면서교회에대한책임을져야한다 특히자기자신의구원에대해서는책임을져야한다 사랑은그사람의좋은것좋은말좋은생각좋케이야기하는것이다 예수믿는다면서그목사님을정죄하고좇았내는것이예수믿는것입니까 그것도한밤중에 바로아십시요

종이학 | 2015-06-28 19:56:21 삭제

총장님까지지낸분이 몇글자에그분을믿습니까의사라서요장로고요 저어릴적목사님은이인한목사님이고장로님은장기려장로님이였습니다그분들은사랑을실천할려고노력하였습니다 한쪽편만보지말고전체를보십시요 형제들아너희중에누가믿지아니하는악한마음을품고살아계신하나님에게서떨어질까조심할것이요 히3ㅡ12

종이학 | 2015-06-28 19:42:46 삭제

예수님은목수출신입니다 장로가의사라서믿는다고요 예수님을믿는다하니우습군요그당시대제사장가야바를따르지않고요 저는신랑예수님만나기위하여제일좋은옷과넥타이를메고갑니다 나의주나의하나님나의구원자예수님을만나로교회에갑니다 그날에일어난일을알고글을올립시요새벽에일어난일

김규화 | 2015-06-27 13:58:44 삭제

문제가 발생하여 서로 다투다보면 본질을 온데간데 없고 본질에서 훨씬 벗어난 사소한 것을 가지고 다투는 경우들이 흔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답변을 시작합니다"라는 글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겠지요. 답변의 글 속에서 여유로움과 날카로움을 동시에 느낄 수가 있습니다. 요즘 사회에서도 문제가 되고 있는 갑을관계가 여기서도 잘 드러난 것이 아닌가합니다. 소위 말해 갑질로 인해 피해를 보고 있는 많은 소수의 약자들이 교회에서도 버려진다면 어디에서 위로와 힘을 얻을 수 있겠습니까? 교회 공동체의 본질 가운데 과부, 고아 등 소위 약자들에 대한 배려가 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입장에서 바라보고 판단하고 결정한다면 결국은 부메랑이 되어 오히려 교권이 바로 서지 못하는 결과가 아니겠습니까.

황창기 | 2015-06-24 12:15:01 삭제

지난 주일에는 미시간 대학교에 있는 어느 미국교회에서 예배 드렸습니다.예배순서중 성도들이 일어서야 할 순서에서 발견한 내용입니다.*Congregation Standng (Please feel free to remain seated if standing is difficult for you). 즉 일어서기가 여의치 않은 분은 앉아 있으라는 내용입니다. 예배 중 앉아 있는 분에 대하여 1)몸이 불편하다고 볼수 있고, 2) 다른 이유(반항)가 있을 수 있다고도 볼 수 있으며, 그러나 3) 반항적 태도라고 단정하고하면 주님의 대권을 범하는 것이며(마 7:1), 시벌까지 하는 것은 지나친 처사가 아닐 수 없습니다.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글쓰기 자동등록방지를 알려드립니다. kscoram - 2014-10-17 20669
공지 게시판에 대한 안내 (1) 코닷 - 2014-05-28 23776
327 코람데오닷컴 신영하 - 2015-07-16 1938
326 총회재판국 결정과 신앙양심 (30) 이상엽 - 2015-07-15 3841
325 철면피와 철면피 맞다님에 대한 반론 (17) 개혁 - 2015-08-08 1946
324 교단의 결정 무시한 합신 이단성 공청회 비난 증폭 김정태 목사 2015-07-06 2164
323 코람데오닷컴 (1) 청렴 - 2015-07-06 2131
322 6월 28일 동성애 축제 실제 현장 모습(인터넷 주소를 복사해서 인터넷 주소창에 붙이기) 골든타임 2015-07-02 2026
321 합신 이단대책위원회와 두 날개 선교회에 바랍니다.(유영기 목사/합신 신약학 교수 역임) 김정태 목사 2015-06-27 2851
320 공개질의서 답변을 시작합니다. (32) 황창기 - 2015-06-24 5017
319 킬러님과 아름다운 이별 김정태 목사 2015-06-23 2433
318 사랑하는 킬러님께 김정태 목사 2015-06-23 2374
317 황창기 목사님께 드리는 공개질의서 (16) 항도교회 전권위원회 - 2015-06-02 5400
316 2015.05.06 동부산노회주관 부산지역 원로목사 초청위로회,,'대한학교 합창단' 관련사진,, 부산지역목사원로회 - 2015-05-08 3373
315 (부산노회) 항도교회건 전권위원회 판결은 불법, 탈법, 편법적이 아닌가? (9) 황창기 - 2015-04-27 5798
314 코람데오닷컴 (2) 凡事感謝 - 2015-04-16 2837
313 (부산노회) 노회장(老會葬) 조항 신설(新設) 등은 비(非) 성경적! (11) 황창기 - 2015-04-07 4499
312 목사의 딸」 저자 박혜란 목사, 기독교출판소식과 인터뷰 ,,박윤선 목사 힐난 목적 아냐… 딸이기에 가능한 시도”,, (5) 신영하 2015-03-28 4697
311 2015.3.23 서부산노회(노회장 김현규목사) 주관, 부산지역원로목사 초청위로회, 부산지역원로목사회(회장 신영하목사) 월례회 및 위로회가 서부산노회 부산지역원로목사회 - 2015-03-26 3532
310 (박윤선 목사) 딸이 쓴 <목사의 딸>을 (목사 아들이 읽고 쓴) 서평입니다. [퍼온 글] (9) 황창기 - 2015-03-16 4926
309 신대원 교수회가 도와야 할 동창회원 유지 묘수(妙手) (1) 황창기 - 2015-02-23 3214
308 (변종길 교수) 신대원장 선임에 즈음하여 (4) 황창기 - 2015-02-12 470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